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해수부, 수중로봇 기술 민간에 이전한다

기사승인 2019.01.17  14:14:31

공유
default_news_ad1

- 해양과학기술원, 수중로봇 실증 사업 추진

   
 ▲ 포항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에서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T’를 시연하는 장면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은 17일 포항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에서 해양수산부 연구개발 사업인 ‘수중건설 로봇 연구개발(R&D)사업’의 성과 보고회와 기술이전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그간의 수중건설로봇 연구개발 성과를 확인하고, 국책 연구기관들이 국산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 3종 기술을 민간기업에 이전하기로 합의하였다. 우리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이 향후 본격적으로 현장에 보급 되면, 해외장비 수입 대체로 연간 100억 원 이상의 해외장비 임대비용을 절감하게 된다. 또한, 2030년에 세계 무인수중로봇시장 점유율 5%를 달성 할 경우에는 해외시장 수출 등으로 연간 1250억 원 이상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육지자원 고갈에 따른 해양 에너지원 발굴 필요 등으로 인해 해양 개발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해저자원 발굴을 위한 해양플랜트 구축 , 해양 에너지 개발을 위한 구조물 건설 등의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이에 따라 500~2500m 깊이의 바닷속에서 시설 매설, 해저 지면 고르기 등 수중작업을 장시간 수행할 수 있는 장비에 대한 수요도 급증 하였다.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수중건설로봇사업단)은 수중건설 로봇 제작 기술의 국산화를 위해 2013년부터 ‘해양개발용 수중건설로봇 개발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2016년에 수중건설로봇 URI-L과 URI-T의 시제품을 개발한 데 이어 2017년에는 URI-R 시제품을 개발 하였으며, 2018년 9월 2일부터 10월 29일까지 동해 수심 500m 해역에서 수중건설로봇 3종의 실증실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하였다. 특히, 수중건설로봇의 로봇 팔, 암반파쇄 장치, 수중 카메라, 자동화 항법 기술 등에 대해 실해역 시험에 성공함으로써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하였다.

   
▲ 경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L’
경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L’은 최대 2500m 수심에서 수중환경 조사나 수중 구조물 시공 및 작업 지원, 유지 보수 등 경작업을 할 수 있는 로봇이다.

   
▲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T’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T’는 최대 2500m 수심에서 해저 케이블을 매설하거나 중량이 큰 구조물을 설치할 수 있다.

   
▲ 트랙기반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R’
가장 최근에 개발된 ‘URI-R’은 트랙기반 중작업용 로봇 으로 최대 500m 수심의 단단한 지반에서 파이프라인을 매설하거나 암반 파쇄, 지반 고르기 등의 작업을 높은 정확도로 수행할 수 있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 수중건설로봇 제작기술을 보유한 국책연구 기관과 산업현장에서 로봇을 직접 활용할 민간기업 간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국가 연구개발(R&D) 사업으로 개발한 기술이 안정적으로 사업화되는 성공적인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수중건설로봇사업단)은 2019년부터 2022년 까지 4년간 360억 원을 투입하여 ‘수중건설로봇 실증 및 확산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속적인 실증시험을 실시하고 성능을 개선 함으로써 빠른 시일 내에 해양플랜트, 해상 풍력발전소 등 해양분야 건설 현장에 투입하여 상용화시기를 앞당길 계획이다.

김양수 해양수산부 차관은 “ 수중건설로봇 실증 및 확산사업을 통해 추가적인 실해역 시험과 해양공사 현장 적용 등이 이루어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며, “수중건설로봇이 하루 빨리 상용화되어 우리나라를 비롯한 해외 해양산업 현장 곳곳에서 더 많은 활약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원영 robot3@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ad59

인기기사

ad56
ad58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main_ad1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