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아시아나IDT, ‘IoT 기반 전기차 사업’ 진출

기사승인 2018.06.27  09:41:13

공유
default_news_ad1

- 디에스피원-오토스원 등과 공동 추진

   
 
아시아나IDT(대표 한창수)가 IoT 플랫폼 전문기업 디에스피원(대표 홍동호), 전기차(EV) 전문기업 오토스원(대표 이규민)과 함께 EV(Electronic Vehicle) 기반 스마트 개인이동수단(SPM : Smart Personal Mobility) 시장에 진출한다. 

이에 아시아나IDT는 6월 26일 디에스피원, 오토스원과 함께 개인이동수단(SPM) 서비스 공동사업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3사는 이번 협약으로 위치기반서비스(LBS)가 가능한 전기이륜차(EV-2), 전기삼륜차(EV-3), 전기사륜차(EV-4)를 국내 각 지역별 특성에 맞게 공급하고 이를 바탕으로 관제 플랫폼 서비스와 빅데이터 분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시아나IDT는 운송 IT 전문 기업으로 지역별 이동 상황에 맞춘 관제 플랫폼 개발 및 운영, 디에스피원은 전기차 제조 및 IoT기반의 위치추적솔루션 적용, 오토스원은 전기차 배터리 공유스테이션 개발 및 운영과 통신회사 협업을 통한 판매망 구축을 각각 담당할 계획이다. 3사는 농어촌과 같은 교통 취약지역에는 자가충전방식의 전기차를 공급하고, 도심지에는 배터리 공유방식 전기차 공급 및 대여 사업을 펼치게 된다.

아시아나IDT 한창수 대표는 “전기차 분야의 전문기업과 기술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주된 이동수단으로 부상할 IoT기반 전기차 분야에서 관제시스템, 빅데이터, 충전스테이션 인프라 등 기술 역량을 강화하고 운송 IT 전문기업으로 거듭날 것” 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장길수 ksjang@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