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로보티즈, 다이나믹셀 드라이브(DYD) 17형 출시

기사승인 2022.01.25  16:40:26

공유
default_news_ad1

- 실내외 자율주행 로봇 비롯해 자동화 설비, 협동 로봇 등 산업 현장에 적용

   
▲ 사진=로보티즈

국내 로봇 솔루션 전문기업 로보티즈(대표 김병수)는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한 사이클로이드 치형을 적용한 감속기인 다이나믹셀 드라이브(Dynamixel Drive) 17형 모델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밝혔다.

다이나믹셀 드라이브 17형 모델은 사이클로이드 치형을 이용한 구름 접촉 방식으로 마찰을 최소화하여 효율을 높였을 뿐만 아니라, 기어의 접촉율이 높아 하중이 분산되어 내구성이 우수하고 외부의 충격에 강하다. 

특히 기존에 업계에서 주로 사용하던 파동 및 유성 감속기 대비 높은 내충격성은 예상치 못한 충돌이나 진동이 발생하는 사용 환경에서도 활용도가 높다. 앞서 출시한 11형, 14형 모델보다 큰 사이즈로 중소형 로봇에도 적용 가능하다.

로보티즈는 지난해 자사의 로봇엑추에이터 ‘다이나믹셀-P’에서 사이클로이드 감속기를 분리해 다이나믹셀 드라이브를 출시했다. 10년 이상 국내외에서 판매된 주력 제품 다이나믹셀-P를 통해 검증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입에 의존했던 국내 감속기 시장에서 국산화를 주도하고 있다. 특히 고정밀 감속기는 핵심 소부장(소재ㆍ부품ㆍ장비) 산업 중에서도 일본 의존도가 높아 정부도 내수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분야다.

다이나믹셀 드라이브는 로봇 구동 과정의 핵심 부품으로 현재 로보티즈 실내 자율주행 로봇인 ‘집개미’와 실외 자율주행 로봇 ‘일개미’를 포함해 자동화 설비부터 협동 로봇까지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로보티즈 관계자는 “해외 의존도가 높은 감속기 시장에서 높은 성능과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순수 국내 기술로 만든 다이나믹셀 드라이브로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 사항을 만족시켜 나갈 것”이라며 “로보티즈는 국내 기업의 장점을 살려 신속한 기술 지원과 빠른 대처로 경쟁력을 확보해 로봇 솔루션 전문기업으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경일 robot@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62
ad63
ad65
ad44
ad86
ad90
ad105
ad110
ad113

인기기사

ad56
ad58

포토

1 2 3
set_P1
ad60
ad74
default_main_ad1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