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로보티즈, 49억 규모의 산자부 국책과제 선정

기사승인 2020.06.01  14:10:21

공유
default_news_ad1

- AI기반 자율주행로봇 개발 사업 선정

 

 

 

 

 

 

로보티즈(대표 김병수)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로봇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에 ‘고층 건물에서 엘리베이터 자율 승하차를 통해 신속하고 안전하게 물품의 실내 배송 서비스가 가능한 다중 로봇 시스템 상용화 기술 개발 및 비즈니스 모델 실증’ 과제가 응모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미 실외 자율주행로봇을 실증하고 있는 로보티즈는 이번 과제로 다양한 실내 환경에서 물품을 신속하고 안전하게 배송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기반의 자율주행 다중 로봇 시스템 상용화 기술 개발과 상기 로봇 시스템 적용이 가능한 신사업 모델 창출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국책과제의 총 개발기간은 33개월로 2022년 12월까지이며 사업비는 약 49억이다. 로보티즈가 주관하는 이번 국책 과제에는 클로봇, 구름네트웍스, 경희대학교가 기술 개발에 함께 참여한다.

로보티즈 김병수 대표는 “이번 국책과제 선정은 로보티즈가 다년간 준비하고 개발해 온 AI기반의 자율주행 로봇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또한 지금까지 진행했던 실외 배송 로봇 뿐만 아니라 다양한 실내 환경에서의 배송 로봇 기술 확보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였다”며 “향후 관련 기술을 상용화해 배송 로봇 분야에서 글로벌 선도 업체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 과제를 통해 로보티즈는 ▲다양한 바닥환경에서 물품의 손상 없이 안전 배송이 가능한 모바일 로봇 하드웨어 플랫폼 제작 기술 ▲혼잡한 실내 환경에서의 신속하고 안전한 자율 주행 기술 ▲주요 엘리베이터 자율 승하차를 통한 층간 이동기술 ▲딥러닝 응용 매니퓰레이션 기술 기반 엘리베이터 연동 기술 등을 확보할 예정이다.

한편 로보티즈는 작년 12월 국내 로봇분야에서는 최초로 산업융합 규제샌드박스 실증특례를 통과하여 향후 2년 동안 서울시 강서구 마곡동 일대 인도와 횡단보도에서 배송 및 모니터링 등 다양한 시범 서비스와 함께 실외 자율주행 로봇의 실증 테스트를 진행 중에 있다. 얼마전 코로나19에 대응하여 직장인 대상 비대면 자율주행 로봇 점심식사 배송으로 이슈가 되기도 했다.

박경일 robot@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62
ad63
ad65
ad44

인기기사

ad56
ad58
ad57

포토

1 2 3
set_P1
ad60
ad74
default_main_ad1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