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협동 로봇 시장, 2030년 118억 달러 규모로 성장

기사승인 2019.08.19  15:34:29

공유
default_news_ad1

- ABI 러시처, 협동 로봇 시장 전망 자료 발표

   
 

오는 2030년 전세계 협동 로봇 시장이 118억 달러(약 14조 2840억 원)에 달할 전망이다. 협동로봇용 소프트웨어와 로봇팔에 탑재되는 'EOAT(End-of-arm Tooling)'를 협동로봇 시장에 포함할 경우 협동로봇 시장은 240억 달러(약 29조 520억 원)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같은 시장 전망은 테크놀로지 분야 시장 자문기업인 ABI 리서치가 공식 발표한 내용이다.

ABI 리서치는 최근 발표한 ‘산업계 협동 로봇시장 추이’ 자료를 통해 향후 10년간 협동로봇 기술이 시장의 주류로 부상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ABI는 “몇가지 부정적인 요인에도 불구하고 협동로봇 시장 전망이 강한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협동 로봇의 중요한 가치는 ‘협동’이 아니라 사용의 편리성, 재프로그래밍, 낮은 총비용, 로봇의 재설치 등에서 나올 것”이라고 지적했다. 협동 로봇이 종전의 산업용 로봇에 비해 속도, 성능, 페이로드 등 측면에서 뒤지고 있지만 이 같은 장점들이 시장의 장벽을 낮추고 있다는 분석이다.

ABI는 현재 매출액 기준으로 협동 로봇의 비중이 전체 산업용 로봇의 5%밖에 되지 않지만 오는 2030년에는 29%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측했다. 또 협동 로봇과 산업용 로봇이 센서, 머신 비전, 동작 제어 등 분야의 기술적인 진전으로 수렴 현상도 나타날 것으로 내다봤다. 산업용 로봇에 센서, 머신 비전, 동작 제어 등 기술이 적극 채택되면서 산업용 로봇이 협동 로봇의 잇점을 취할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소프트웨어 시장은 2020년 5억5800만 달러에서 2030년 106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분석, 인식, 동작제어, 운영 관련 소프트웨어가 로봇용 소프트웨어 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전망된다.

협동로봇의 대표주자인 유니버설 로봇의 제품 출하 비율은 전세계 협동 로봇의 59%를 차지하고 있다. ABI는 유니버설 로봇이 자동차 산업에서 스크류-드라이빙 공정용 애플리케이션을 내놓은 것이 자동차 업체와 부품업체에 매력적인 요소가 될 것으로 예측했다. 또 중소기업의 픽-앤-플레이스 공정과 머신 텐딩 애플리케이션을 중심으로 유니버설 로봇이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ABI는 미국 제조업체인 자빌(Jabil)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작업 환경에 맞춰 재설치가 용이한 협동 로봇을 도입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자빌이 고객 맞춤 생산, 짧은 제품 납기 등에 맞추기 위해 유연한 생산라인 구성이 용이한 협동 로봇을 도입했다는 점에 의미를 부여했다.

장길수 ksjang@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ad59

인기기사

ad56
ad58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main_ad1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