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경상남도, 마산 로봇랜드 개장 준비 TF팀 구성

기사승인 2019.05.15  17:32:25

공유
default_news_ad1

- 로봇랜드 개장 대비 소방 등 안전점검 및 비상대응 체계 강화

   
▲ 마산로봇랜드 조감도

경상남도가 오는 7월 개장 예정인 경남 마산로봇랜드의 안전점검 및 비상대응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할 ‘경남 마산로봇랜드 개장 준비 TF팀’을 구성하고 본격 운영에 나섰다.

‘경남 마산로봇랜드 개장 준비 TF팀’은 경상남도 및 창원시, 창원소방본부 등의 소방, 안전 관련 전문성을 갖춘 공무원은 물론, 도 안전관리자문단, 경남발전연구원 교통경제연구원 등 민간 전문가도 포함돼 소방, 안전, 교통 관련 로봇랜드 개장 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문제점에 대해 사전에 점검하고 분석, 보완해 도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로봇랜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연간 15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인만큼 로봇랜드 내에서 각종 화재 및 사건사고 등 비상상황 발생 시 소방서, 경찰, 병원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 강화를 통한 비상대응 체계를 사전에 구축해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로봇랜드 테마파크 운영사인 서울랜드와 유희시설 안전 점검 기관인 KTC(한국기계전자시험연구원)등과 연계해 테마파크 내 22종의 놀이기구와 전시 및 체험 시설 내 11종의 체험시설, 그리고 탑승물에 대한 사전 안전 점검 및 시운전 등도 종합적으로 실시해 로봇랜드 시설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등 대형 시설이 개장되기 전, 안전점검 전담조직 운영을 통해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한 사례가 있다”며, “로봇랜드의 성패는 도민의 안전에 달려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도민 안전을 최우선으로하여 TF팀 운영에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원영 robot3@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인기기사

ad56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