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AI 재활 솔루션 기업 ‘네오펙트’, 이달 내 코스닥 입성

기사승인 2018.11.12  22:26:47

공유
default_news_ad1

- “코스닥 상장 통해 글로벌 No.1 헬스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겠다”

   
▲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네오펙트 기자간담회 모습
인공지능(AI) 재활 솔루션을 선보인 ‘네오펙트’가 이달 내 코스닥 시장에 입성한다.

AI 재활 플랫폼 선도기업 네오펙트(대표이사 반호영)는 12일, 여의도에서 반호영 대표 등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기자간담회를 열고 기업공개(IPO)를 공식 선언했다. 이번 상장을 위해 180만주를 공모하는 네오펙트는 11월 12일~13일 양일간의 수요예측을 통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한다. 공모예정가는 10000원~12500원으로 공모예정금액은 180억 원~225억 원 수준이다. 11월 19일~20일 청약을 진행한 후 11월 말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대표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 맡았다.

네오펙트의 경쟁력은 ▲세계 유일 AI 재활 원천기술 ▲압도적 재활기기 제품 경쟁력 ▲성공적인 미국 B2C 시장 진출 등으로 요약된다.

지난 2010년 설립된 네오펙트는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세계 유일 AI 재활 플랫폼을 선보인 기업이다. 네오펙트의 원천기술은 CTO(최고기술경영자) 최용근 박사의 운동 학습 알고리즘, 학습 알고리즘 뇌졸중 적용에 대한 논문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 AI 기술을 통해 재활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이론적 배경을 바탕으로 독보적인 AI 재활 솔루션이 탄생했다.

이러한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네오펙트는 재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AI 원격 재활 플랫폼, 재활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고 있다. ‘문재인 글러브’로 잘 알려진 라파엘 스마트 글러브를 필두로 스마트 보드, 스마트 키즈, 스마트 페그보드, 컴코그 등의 제품 라인업을 확보하고 있으며 이는 50종 이상의 훈련 게임 소프트웨어와 접목돼 환자의 재활 훈련을 돕는다.

이에 더해 ‘AI 원격재활 모니터링 플랫폼’으로 제품의 효용성은 극대화된다. 환자는 의사나 치료사의 도움 없이도 게임화된 치료 콘텐츠로 훈련을 수행한 후 그 결과에 따라 AI가 추천하는 맞춤형 훈련 프로그램을 제공받을 수 있고, 훈련 결과를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해 의사나 치료사에게 전달함으로써 원격 진료 또한 가능하게 해준다. 이러한 기능은 원격 진료가 활성화된 미국 B2C 시장 진출을 용이하게 해준 것은 물론, 네오펙트가 세계 최초의 ‘AI 재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근간이 됐다.

특히, 전세계적으로 인구 고령화가 진행됨에 따라 신경계 질환 환자가 증대되며 ‘재활 치료’를 필요로 하는 환자는 급증하는 가운데 네오펙트는 글로벌 의료기기 시장의 43%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해 그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우수한 기술력과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2년 연속 CES 혁신상을 수상하며 전세계 언론의 이목을 집중시킨 것은 물론 미국 유수의 병원 및 의료 기관과 협업을 진행하여 미국 시장 내 탁월한 레퍼런스를 쌓아온 덕이다.

최근에는 이러한 레퍼런스를 바탕으로 미국 B2C 시장에 진입하며 매출 성장세를 가속화하고 있다. 이미 미국 내 네오펙트 홈 재활 서비스 이용자 수는 700명을 넘어섰다. 인구 고령화 및 기술 발전에 따라 미국 원격진료 시장이 지속 확대되는 가운데 네오펙트만의 재활 솔루션은 미국 소비자가 가정에서 편하게 재활 훈련을 수행하고 시·공간의 제약 없이 의사, 치료사를 만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재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개척하고 있는 것이다.

이를 기반으로 네오펙트는 IPO를 통해 글로벌 홈 재활 시장의 성장에 발맞춰 해외 B2C 시장 진출에 속도를 높인다는 목표다. 뿐만 아니라 기술 고도화 및 제품 다변화를 지속해 재활의 전 영역에 걸친 재활기기 라인업을 확보함으로써 타깃 시장을 넓히고 시장지배력을 강화해갈 계획이다. 이처럼 재활 시장 내 네오펙트의 독보적 입지를 구축함으로써 향후에는 플랫폼을 통해 수집된 의료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글로벌 보험사, 제약사 등과의 협업 또한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네오펙트 반호영 대표
이에 대해 네오펙트 반호영 대표이사는 “이미 독보적 원천기술과 차별화된 제품경쟁력을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은 네오펙트는 코스닥 상장을 계기로 글로벌 사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는 공신력을 얻게 된 셈”이라며 “IPO를 통해 B2B뿐 아니라 전세계 B2C 시장 진출에 속도를 높이고 재활의 영역을 점진적으로 확대해감으로써 글로벌 시장을 대표하는 ‘No.1 AI 헬스케어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정원영 robot3@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