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드론 등 사물 위치정보사업 규제 완화

기사승인 2018.10.18  20:32:18

공유
default_news_ad1

- 위치정보법 개정안 18일 부터 시행

   
 
위치정보사업의 규제 완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위치 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약칭:위치정보법)’ 개정안이 18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그동안 개인위치정보를 수집하지 않고 드론 등 사물위치정보만을 수집해 제공하는 경우에도 허가제가 적용되고, 누구든지 이동성 있는 물건의 위치정보만을 수집·이용·제공시 물건의 소유자로부터 사전동의를 받도록 함에 따라 관련 기업이 시장에 진입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또한, 위치기반서비스사업의 경우 사전신고 하도록 규정하고 있어, 소상공인 등 소규모 영세 사업자에게는 행정 부담으로 작용하여 다양한 신규 서비스 출시 시기가 지연되는 사례가 많아, 이에 대한 제도 개선이 지속적으로 요구되어왔다.

18일 부터 시행되는 위치정보법은 ▲사물위치정보사업에 대해서는 허가제가 아닌 신고제를 적용하고 ▲이동성 있는 물건의 위치정보를 수집·이용·제공할 때 소유자로부터 사전에 동의를 받지 않아도 되며 ▲소상공인과 1인 창조기업의 경우 위치기반서비스 사업에 대하여 사전신고가 면제되도록 하는 한편, 서비스 개시 1개월 후에도 사업을 지속하려는 경우에는 상호·사업장 소재지 등 간소한 사항만을 신고하도록 개선되었다.

이번 위치정보법 개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위치정보를 활용한 신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위치정보산업 진입규제가 완화되어 스타트업 등 소규모 사업자의 시장 진입이 활발해지는 등 위치정보 관련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개정된 위치정보법의 구체적인 내용 및 관련 신고 절차·구비서류 등은 위치정보지원센터(www.lbskorea.or.kr)를 통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정원영 robot3@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ad42
ad44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