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포아이알뉴스]신테카바이오-네이버, 유전자 빅데이터 분석 협약 맺어

기사승인 2018.03.15  00:55:55

공유
default_news_ad1

-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통해 고객과 제약사, 연구자에 AI 기반 유전체 분석 서비스 제공

   
 
신테카바이오는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과 클라우드를 활용한 유전체 빅데이터 분석에 협력하는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신테카바이오는 향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일반 고객과 제약사, 연구자에 AI 기반 유전체 분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글, 아마존과 같은 해외 기업들이 클라우드 기반의 유전자 분석서비스를 제공하는 것과 유사한 형태로 사업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신테카바이오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유전자 검사 전용 슈퍼컴퓨팅 기술을 출자받아 2009년 설립된 바이오 기업이다. 암이나 희귀질환 등 질병과 관련된 유전체 빅데이터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한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IT보안 솔루션과 국내 최대 규모의 자체 데이터 센터 등을 보유한 업체다. 지난해 말에는 세브란스병원, 삼성서울병원, 고대의료원 등 국내 병원들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축해 다양한 의료 정보를 통합하는 'P-HIS 개발·구축 사업'의 사업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태순 신테카바이오 사장은 "헬스케어 시장에 진출한 아마존과 구글 같은 글로벌 IT기업과 경쟁하기 위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과 협업하게 됐다"며 "(AI와 같은) 4차산업이 헬스케어와 바이오 시장에 큰 변화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원기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대표 역시 "이번 협업은 클라우드를 활용한 유전자 분석이 전무했던 우리 의료 현실에 매우 고무적인 결과"라고 평했다.

황인선 robot@irobotnews.com

<저작권자 © 로봇신문사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9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8
ad47
default_setNet1_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